2015년 8월 25일 화요일

중국은 과연 2차대전 전승국인가?

중국이 2차대전 항일 전쟁 승리 70주년을 기념해 9월3일 전승절 군사퍼레이드를 실시한다. 중국이 9월 3일에 군사 퍼레이드를 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중국이 항일전쟁(중일전쟁) 승리 기념일을 9월 3일로 정한 이유는 일본이 미주리함에서 미국에 항복서명한 날이 1945년 9월 2일이었고 중국은 그 다음날 승리를 선포했기 때문이다. 중국은 일본으로부터 공식적인 항복을 받지 못했다. 그렇기 때문에 과연 중국이 떳떳하게 2차대전 전승국이라고 주장할 수 있는지는 의문이다.

중일전쟁은 1937년 7월 7일 발발하였고 이후 8년동안 중국을 전쟁의 참화로 몰아넣었다. 무기와 군사력에서 절대적으로 열세였던 국민당 정부군은 전쟁발발 직후부터 일본에 밀리기 시작하여 충칭으로 임시수도를 옮기고 서부 산악지대를 근거로 지구전을 펼쳐야만 했다. 중국군은 일본군에 제대로 반격 한번 해보지 못했다. 반면 일본은 동부해안지대에서 북경-서안-장사-계림에 이르는 지역을 점령하고 중국군을 궤멸 직전까지 몰아갔다. 장개석의 국민당군과 모택동의 팔로군(공산군)은 전쟁기간동안 일본에 일방적으로 밀리기만 했다. 그들은 그저 버틴 것에 불과했다. 1945년 8월 미국이 히로시마와 나가사키에 원자폭탄을 투하하고 소련이 8월 8일 대일 선전포고를 하고 만주로 진격하자 전세는 역전되었다. 만약 미국과 소련이 구해주지 않았다면 중국은 정말로 일본에 궤멸될 수도 있었다. 중국은 2차대전에서 승리를 한 것이 아니라 승리를 어부지리로 얻었을 뿐이다. 2차대전의 진정한 전승국은 미국과 소련뿐이다.

중국이 그동안 9월3일 전승절 군사퍼레이드를 하지 않은 이유는 자신들이 일본에 승리했다고 주장하기 어려워서였다. 1894년 청일전쟁(갑오전쟁) 이후 중국은 일본과의 전쟁에서 한번도 이긴 적이 없다. 중국에게 9월3일은 그저 이름뿐인 전승절이었다. (한국에게 광복절이 이름뿐인 광복절인 것처럼) 이번 9월3일 전승절 퍼레이드는 중국이 중일전쟁때 능욕을 당했던 일본에게 군사력을 과시하기 위한 것이다. 청일전쟁이후 2차대전 종전까지(1894-1945) 중국은 경제력과 군사력에서 모두 일본에 뒤졌다. 그것이 중일전쟁에서 일본에 밀린 이유였다. 그러나 70년이 지난 후 중국은 핵보유국이 되었고 경제력과 군사력 모두 일본을 추월하였다. 하지만 일본이 과거침략사와 전쟁범죄를 부정하는 것이 역사왜곡이듯이 중국이 2차대전 전승국이라고 주장하는 것 또한 과거 굴욕의 역사를 부정하는 것이다. 전쟁의 어두운 역사를 반복하지 않기 위해서는 역사를 공정하고 객관적으로 바라보아야 한다.

댓글 없음:

댓글 쓰기